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록


많은 세일즈 전문가들은 좋은 성적의 비결을 '고객을 빚진 상태로 만드는 것'이라고 말한다. 고객에게 호의를 자꾸 베풀어, 고객이 자꾸만 받게 만들어서 세일즈맨에게 빚을 진 상태로 만드는 것이다. 그러면 사람이란 존재는 받으면 어느 정도 돌려주어야 한다는 의식이 있기 때문에 세일즈맨과 고객 사이의 거래가 자연스럽게 이루어진다는 것인데 연애에서는 '빚진 상태'라는 것 자체가 존재하지 않는다.


잘해주고 잘해주고 또 잘해줘봤자 상대는 우쭐해질 뿐이다. 세일즈맨에게 호의를 받은 고객은 저 사람 참 친절하네, 너무 잘해줘서 미안하다, 하고 생각하지만 끝도 없이 퍼주는 연인은 상대의 목에 깁스를 둘러주는 꼴이다. 저렇게 잘해주는 걸 보니 내가 진짜 좋은가 보다, 내가 얼마나 좋으면 저럴까, 아주 나한데 죽네, 죽어.



빚 따위는 없다. 내가 당연히 받아야 할 것이다. 저렇게 나한테 잘하는 이유는 내가 당연히 그럴 만한 이유가 있는 인간이기 때문이다. 내가 좋아서 저러지 그것 말고 무엇을 생각할 수 있겠는가? 받는 건 자꾸만 당연해진다. 재가 뭔가 아쉬우니 나한테 이러겠지. 콧대도 점점 높아진다. 사랑에는 빚이 없다. 아쉬운 사람만 있을뿐.


-김현진 산문집 <육체탐구생활> 173쪽


생각 : 과연 이게 남녀의 연애에만 해당하는 걸까? 다른 관계에서도 이런 게 많을지 모른다.


하지만 나는 연인이든 부부든, 친구든, 또는 사회적인 관계에서 만난 그 누구든 지나치게 잘해주는 사람은 좀 무섭더라. 진짜 사랑한다면 적당한 거리를 두고 각자의 영역과 생각의 다름을 인정해주는 관계여야 한다고 생각한다.

Leave a comment
김경신의 첫 시집  '오직 그냥'

김경신 후배가 시집을 냈다. 흔한 유명인의 추천사나 해설이 없다. 그저 시인의 소박한 시작노트를 말미에 덧붙였다. 그래서인지 시집을 냈으되 시인으로 폼을 잡거나 행세하겠다는 느낌이 전혀 들지 않는다. 그는 자신의 본성을 찾아가..

조국 민정수석의 지방분권 개헌안 발표 내용

안녕하십니까? 대통령 민정수석비서관 조국입니다. 지금 우리는 21세기 대한민국의 미래를 묻는 국민들에게 답변해야 합니다. 30년 전 헌법이 더 정의롭고 공정한 그리고 중앙과 지방이 함께 잘사는 대한민국의 운영 틀이 될 수는 없..

조선왕조실록에 나타난 개에 대한 이야기

개는 비루함과 비천함의 상징이기도 해 인간과 삶을 함께 하는 반려의 수준에 오른 것은 최근의 일이다. 조선왕조실록에도 개 이야기가 헤아릴 수 없이 많지만, 대부분은 해서는 안 되는 일의 비유이거나 개 때문에 당한 봉변이다. 조..

카카오TV와 네이버TV의 같은 점과 다른 점

1. 영상이 네이버TV에는 1080HD 또는 1440, 2160UHD로 올라가고, 카카오TV에는 720으로 올라간다. 2. 네이버TV에는 '좋아요' 추천기능이 있으나 카카오TV에는 없다. 3. 네이버TV에선 360VR을 올릴 ..

미디어오늘이 제시하는 기자의 자격은 과연?

미디어오늘이 29일 채용공고를 냈다. 공고 내용이 인상적이다. 그 자체가 하나의 흥미로운 콘텐츠다. 아마도 이정환 사장의 작품일터... 그 중에서도 '이런 사람을 찾습니다'며 제시한 기자의 요건이 눈길을 끈다. 미디어오늘이 채..

시골마을 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일어난 놀라운 일

10년도 더 지난 일이다. 기억이 가물가물해 친구에게 확인해봤더니 2005년이란다. 어릴 적에 4학년 때까지 내가 다녔던 고향 남해의 국민학교(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어른들의 체육대회가 열렸다. 매년 추석 연휴기간을 이용해 그 ..

« Previous : 1 : 2 : 3 : 4 : 5 : 6 : Next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