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기록


페이스북 뉴스피드를 보면 종종 '책 광고'가 눈에 띈다. 그 책을 펴낸 출판사가 낸 광고다.


나도 출판사업 책임자로 일하고 있다보니 그런 책 광고의 효과가 궁금했다. 일단 내가 기록한 책을 갖고 페이스북 광고 실험을 해보기로 했다.


물론 회사 공금으로 광고를 진행하는 게 마땅하겠지만, 그냥 실험삼아 내 사비로 진행해보기로 했다.


광고를 만드려 하니 6만 6000원부터다. 이왕 하는 것 확실한 테스트를 위해 22만 1000원 짜리를 선택했다. 일주일(7일)간 진행하도록 했고, 책의 주 독자층인 30대~60대를 주 타겟으로 설정했다.


일단 눈길을 끌만한 문안이 필요했고, 책 구매로 바로 이어질 수 있는 인터넷 서점 링크가 필요했다.


그래서 이런 광고문안이 나왔다.


《풍운아 채현국》 -거부(巨富)에서 신용불량자까지 거침없는 인생


그는 한때 소득세 납부액이 전국 2위를 기록할 정도로 거부였으나 1972년 말 박정희가 유신을 선포하자 “박정희와 동업을 해야 할 판이다”는 말과 함께 24개 기업 재산을 종업원들에게 나눠주고 기업을 해체시켜버렸다.


이후 그는 돈과 명예, 권력에 얽메이지 않고 거침없는 인생을 살아온 풍운아였고, 꼰대들이 판치는 세상에서 '이 시대의 어른'이었다.


☞예스24 http://www.yes24.com/24/goods/15777191

☞알라딘 http://go9.co/CrI

☞교보문고 http://go9.co/CrH

☞인터파크 http://go9.co/CrG


지금부터 7일간 광고효과를 잘 살펴보기만 하면 된다. 그 결과는 이랬다.



8만 1000명 이상에게 노출됐고, 3300명 이상이 '좋아요'를 눌렀다. 공유도 226개나 됐다. 페이지 좋아요 숫자는 143명이었다.


페이스북 광고.



물론 8만 1000회의 노출이 모두 광고에 의해서만은 아니다. 순수 광고 도달은 6만 4000이다.



다음은 클릭수다. 인터넷서점으로 연결되어 있는 링크를 클릭한 수는 856명이었다.


그런데, 실제 책 구매로 이어진 숫자는 얼마나 될까?


예스24, 알라딘, 교보문고, 인터파크 등 4대 인터넷서점의 판매지수를 광고 이전과 광고 이후로 비교해봤다.


모두들 판매지수가 조금씩 올라가긴 했다. 이 기간 팔린 책의 권수는 줄잡아 50~60권. 그 이전에 팔리던 추세로 보아 이 중 절반인 25~30권이 광고의 영향으로 팔렸다 하더라도 실제로 투입된 광고료에 비해선 거의 미미한 실적이다.


후하게 본다 해도 800명이 클릭하여 30명만 책을 구매했다면 클릭 대비 구매율은 3.7% 정도밖에 안 된다.


30권을 팔아 30만 원 매출을 올렸다 하더라도 들인 광고료가 22만 1000원이니 남는 건 없다고 봐야 한다. 심하게는 광고료만 날렸다고 봐도 무방하다.


그러나 직접적인 구매로 이어지진 않았더라도 크게 보면 이런 책이 나왔다는 걸 알리는 데는 분명 효과가 있었을 것이다.


책을 내고도 책이 나왔다는 사실 자체를 알릴 수 있는 방도가 전혀 없는 영세, 군소 출판사들 입장에선 그나마 적은 비용으로 독자에게 책을 소개할 수 있는 통로가 될 순 있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1. Favicon of http://blog.magicboy.net BlogIcon Magicboy
    2015.04.20 15:18 신고 Delete Reply Permalink

    성공하신거 같은데요?^^
    통상 앱 마케팅 등을 할때 유저 1명 유입 비용을 7000원 정도로 보더라구요. 7000원어치 광고를 퍼부어야 간신히 1명의 무료 유저가 들어오는 거죠. 그런 무료 유저 1000명중에 1명 정도가 유료 결재를 하구요.
    실제 책의 구매로 효과를 한정짓는다면 손해이실수도 있는데, 해당 내용을 유저들에게 알렸다는 무형적인 효과를 추가한다면 왠지 성공적인 마케팅으로 보여집니다( 다음에 그 사람들이 우연히 지나가다가 또 이 책을 발견하면.. 어 그때 봤던 책이네? 하면서 구매할 가능성도 있는거죠 .. )

    1. Re: Favicon of http://local-history.tistory.com BlogIcon 기록자 김주완
      2015.04.20 16:54 신고 Delete Permalink

      네.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2. BlogIcon 한효석
    2015.04.20 16:48 신고 Delete Reply Permalink

    0.1%는 제가 경험해봐서 압니다. 신문 찌라시 2천장에 두 명이 직접 반응하는 꼴이죠.. 족발집에서는 답답하니까 간지를 찍어요. 4000천장 단위로 찍고요. 에이포 한면을 4천장 8만원쯤에 인쇄합니다. 간지 넣는데 보통 10원에서 15원쯤.. 직접 투입은 4천장에 10만원쯤..
    모두 8만원+간지삽입 4~6만원, 또는 8만원+10~12만원
    그래서 13만원에서 20만원쯤에 딱 한 번 홍보하면 족발 주문이 많아야 두세 개(2÷4000=0.05%) 매출 7만원..
    그래서 신문사에서 광고를 유치할 때 광고효과는 부수대비 1%미만이라고 말해야 거짓말하지 않는 겁니다.

    1. Re: Favicon of http://local-history.tistory.com BlogIcon 기록자 김주완
      2015.04.20 16:54 신고 Delete Permalink

      아하. 그렇네요. 3% 정도면 그래도 양호한 거로군요. 이렇게 하나하나 알아갑니다.

  3. Favicon of http://blog.koyeseul.net BlogIcon 책덕후 화영
    2015.04.20 22:48 신고 Delete Reply Permalink

    저정도면 성공한 것이라고 보여집니다. 제가 네이버 블로그하던 시절에 애드포스트로 광고한걸 통계로 받아본 적이 있는데 클릭 대비 구매율은 고사하고 클릭율 자체가 1%도 안되었던걸요... 클릭 대비 구매율도 1% 미만이었구요. 요즘 사람들 책 잘 안읽는것까지 생각하면 저정도는 꽤 놀라운 수준이라고 보여집니다.

    1. Re: Favicon of http://local-history.tistory.com BlogIcon 기록자 김주완
      2015.04.21 14:16 신고 Delete Permalink

      네.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blog.koyeseul.net BlogIcon 책덕후 화영
    2015.04.20 22:52 신고 Delete Reply Permalink

    그리고 직접 링크를 거치지 않았더라도 별도로 인터넷 서점 등에서 검색해서 구매하는 사람도 꽤 있을 겁니다. 사람들은 광고에서 직접 타고들어가서 사는것보단 쿠폰 같은거 써서 조금이라도 더 할인받아서 사는것을 선호하거든요... 키플의 이성영 대표님이 전에 광고쪽 일 하면서 경험담을 얘기하는 부분에서도 사람들은 광고에서 직접 구매하기보다는 조금이라도 더 할인받으려고 굳이 시간을 들여서 인터넷쇼핑몰에 따로 들어가서 구매한다고 말하더군요.

    1. Re: Favicon of http://local-history.tistory.com BlogIcon 기록자 김주완
      2015.04.21 14:17 신고 Delete Permalink

      네. 그러길 기대해봅니다.

  5. BlogIcon 전환율
    2015.04.20 23:15 신고 Delete Reply Permalink

    굉장히 높은 전환율이라 보여집니다. 페이스북은 그리고 기간을 두고 있으면 계속유입되는 효과가 있습니다~

    1. Re: Favicon of http://local-history.tistory.com BlogIcon 기록자 김주완
      2015.04.21 14:17 신고 Delete Permalink

      네. 그런 점도 있겠죠. 고맙습니다.

Leave a comment
카카오TV와 네이버TV의 같은 점과 다른 점

1. 영상이 네이버TV에는 1080HD 또는 1440, 2160UHD로 올라가고, 카카오TV에는 720으로 올라간다. 2. 네이버TV에는 '좋아요' 추천기능이 있으나 카카오TV에는 없다. 3. 네이버TV에선 360VR을 올릴 ..

미디어오늘이 제시하는 기자의 자격은 과연?

미디어오늘이 29일 채용공고를 냈다. 공고 내용이 인상적이다. 그 자체가 하나의 흥미로운 콘텐츠다. 아마도 이정환 사장의 작품일터... 그 중에서도 '이런 사람을 찾습니다'며 제시한 기자의 요건이 눈길을 끈다. 미디어오늘이 채..

시골마을 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일어난 놀라운 일

10년도 더 지난 일이다. 기억이 가물가물해 친구에게 확인해봤더니 2005년이란다. 어릴 적에 4학년 때까지 내가 다녔던 고향 남해의 국민학교(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어른들의 체육대회가 열렸다. 매년 추석 연휴기간을 이용해 그 ..

경남도민일보 소셜미디어 이용 가이드라인

경남도민일보 소셜미디어 이용 가이드라인 경남도민일보는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인스타그램, 유튜브, 블로그, 개인 홈페이지 등 소셜미디어가 자유로운 개인도구임을 인정하고 우리가 생산한 콘텐츠를 널리 알리기 위해 이용을..

도민주신문 창간을 위한 1차 간담회 초청장

참언론의 문을 열어주십시오 경남매일이 지난 10월 3,000호를 끝으로 그 생명을 다했습니다. 특정자본에 기대어 살아온 언론의 한계가 명확히 드러난 예정된 사건이었습니다. 경남매일직원들이 종간호를 만들때 흘린 눈물은 직장을 ..

지느러미가 특히 고소한 생선 날치를 먹다

2016년 5월 일본 야쿠시마에 다녀왔다. 거기서 생전 처음 먹어본 생선이 날치였다. 날치라는 생선이 있다는 것은 알지만, 그것을 잡아서 구워(또는 튀겨) 먹는 건 처음 보았다. 특이한 건 날치의 큰 지느러미를 전혀 제거하지 ..

« Previous : 1 : ···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57 : Next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