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음식기록에 해당하는 글 1

지느러미가 특히 고소한 생선 날치를 먹다

음식기록|2017. 7. 18. 17:30
반응형

2016년 5월 일본 야쿠시마에 다녀왔다. 거기서 생전 처음 먹어본 생선이 날치였다.


날치라는 생선이 있다는 것은 알지만, 그것을 잡아서 구워(또는 튀겨) 먹는 건 처음 보았다.


특이한 건 날치의 큰 지느러미를 전혀 제거하지 않고 그대로 튀기거나 굽는 다는 것이었다.


평소 생선 지느러미는 먹지 않는 걸로 알고 있었던 선입견을 거기서 깼다.


실제 먹어보니 정말 고소하고 맛있었다.


당시 야쿠시마에서 두 끼를 날치 구이로 먹었다. 


지느러미째 튀겨 나온 날치구이.




야쿠시마.


날치


날치는 날치과에 딸린 바닷물고기이다. 마치 새처럼 나는 물고기라 해서 날치라고 한다. 몸길이는 보통 30~40cm이며, 꼬리지느러미는 두 가닥으로 갈라졌는데 아랫부분이 더 길다. 몸 색깔은 등 쪽이 푸른색이고 배 쪽은 희다. 


날치는 가슴지느러미가 새의 날개처럼 발달하여 있다. 수면 가까이에서 헤엄치다가 큰 물고기가 쫓아오면, 가슴의 긴지느러미를 펴고 물 위로 솟아 공중을 날아 도망친다. 때때로 떼를 지어 날기도 하며, 한 번에 보통 10m쯤 날지만, 때로는 400m까지 날기도 한다.


황날치는 전체 길이가 20cm 이하인 작은 날치로, 날치류로는 원시적인 종류이다. 수컷은 꼬리지느러미와 배지느러미가 엷은 붉은색을 띠는 것이 특징이다. 새날치는 몸이 굵고 짧으며, 가슴지느러미에 타원형의 어두운 갈색 반점이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제비날치는 날치류 중 가장 흔하며, 몸은 가늘고 길다. 또한, 배 부분이나 꼬리지느러미 부분에 어두운색의 띠가 있다.


날치는 세계적으로 60종 가까이 알려졌으며, 5~7월에 연안 지대에 떼로 모여 바닷말 속에 알을 낳는다. 고기는 맛이 좋아 말려서도 먹으며, 우리나라의 남해안과 일본 등지에 살고 있다.


(출처 : 다음백과)

반응형

'음식기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느러미가 특히 고소한 생선 날치를 먹다  (0) 2017.07.18

댓글()
미국 ETF가 많은 연금저축계좌만 올랐다

기관은 코스피에서 계속 팔기만 한다. 외국인은 샀다 팔았다 하기도 하지만, 기관은 줄창 매도다. 오늘도 그랬다. 반면 코스닥에서는 기관과 외국인이 동반 매수했다. 거래량도 많지 않았고, 여러 모로 재미 없는 장이었다. 내 보..

하락하는 증시에서도 오른 효성첨단소재와 SK

21일 한국증시는 하락했다. 그동안 줄곧 오르기만 했으니 조정이 나올만도 했다. 마침 미국증시가 이틀 연속 하락한 후였다. 기관과 외국인이 많이 팔았다. 코스피 코스닥 모두 그랬다. 개인만 양 증시에서 많이 샀다. 개인은 코스..

한화솔루션 효성첨단소재 재진입 성공

오늘은 장중 MTS를 자주 들여다볼 기회가 없었다. 마감 후에 보니 기관과 외국인이 샀고, 개인은 매도했다. 오늘은 금융투자가 많이 샀다. 연기금은 오늘도 팔았고. 코스피는 반대다. 기관과 외국인이 팔았고, 개인만 샀다. 어제..

횡보하던 삼성전기 본격 반등 시작됐나? 한국철강은 하락

기관이 초중반까지 코스피에서 매수세를 보이다 후반에 매도세로 돌아섰다. 그래서 지수는 보합으로 마감했다. 장중 3200선을 넘었으나 막판에 아래로 내려왔다. 코스닥에서는 기관과 외국인이 매수하고, 개인이 매도했다. 내 보유종..

효성티앤씨 효성첨단소재 훨훨 날아오른 날

오늘은 개인이 끌어올린 코스피와 코스닥이었다. 코스피 지수는 0.13% 올랐고, 코스닥은 0.76% 올랐다. 하지만 내 보유종목 평균은 0.63% 올랐다. 삼성전자와 삼성전기 배당금도 들어오고, 주가도 올랐으니 기분좋은 날이다..

실적 레벨 업 삼성전기 주가 견인할 것

유진투자증권도 15일 삼성전기에 대한 1분기 실적 프리뷰를 통해 "매출액 2조 2585억 원(전분기 대비 +19.9%), 영업이이기 3308억 원(+24.3%)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2021년 삼성전기의 연간 영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