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쌍용양회, 시멘트 대장주 수요 가격 비용 모두 좋다

투자기록|2021. 3. 25. 11:52
반응형

하나금융투자 윤승현 연구원은 25일 쌍용양회에 대해 '눈앞으로 다가온 건설투자 사이클, 시멘트 대장주를 주목하자'는 제목의 리포트를 내고 2021년은 쌍양양회에 있어 수요와 가격, 비용 등 모든 면에서 우호적인 환경이라고 평가했다.

 

윤 연구원은 "쌍용양회는 국내 최대규모 연안 시멘트 공장인 동해공장(ㅅ고성로 7기)과 내륙 공장인 영월공장(소성로 3기)를 보유하고 있는 '연안+내륙형' 시멘트사이며, '골재/석회석 채취->조쇄/혼합 및 소성->운송(해안/내륙)->레미콘'으로 이어지는 시멘트 밸류체인을 확보하고 있어 향후 2~3년간 시멘트 업사이클에서 수혜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쌍용양회에 대한 하나금융투자 리포트

 

특히 수요 측면에서 "올해는 주거용 건축물 착공 중심의 시멘트 출하 증가가 예상되며, 향후 2~3년간 연간 5000만 톤의 내수 시멘트 수요가 예상된다"면서 가격면에서도 "7년만에 시멘트 단가 인상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비용 측면에서 "쌍용양회는 원가절감 설비투자를 지속해오고 있는데, 순환자원시설의 경우 올해부터 비용 절감 효과가 반영될 전망으로 소각 수수료 수입 및 탄소 배출권 확보로 경쟁사 대비 높은 이익률 유지가 가능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분기로 지급하는 연간 6%대의 높은 배당수익률도 쌍용양회의 주가를 지지한다고 봤다. 그러나 윤승현 연구원은 이 리포트에서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한편 아래는 지난 2월 3일 한화투자증권이 발표한 쌍용양회 리포트로, 당시 목표주가는 8000원이었다. 3월 25일 오전 11시 50분 현재 쌍용양회 주가는 7000원을 넘고 있다.

 

반응형

댓글()

쌍용양회 목표주가 8000원, 좋아질 것이다

투자기록|2021. 3. 13. 10:33
반응형

모처럼 쌍용양회에 대한 증권사의 기업분석 리포트가 나왔다.

 

한화투자증권 송유림 연구원은 '쌍용양회 : 온다, 올 것이다'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통해 "쌍용양회의 1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2% 증가한 3176억 원으로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한 299억 원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컨센서스인 영업이익 292억 원에 부합하는 수치로, 대채로 1분기는 실적 비수기이지만 시멘트 출하량이 무난한 실적을 기록할 전망으로 봤다.

 

송 연구원은 "출하량 증가는 수출 물량 회복에 기인하며, 내수 출하량은 소폭 감소 또는 전년과 유사한 수준"으로 파악했다.

 

이어 "2020년 건축 착공면적이 전년 대비 +12.8%를 기록하며 4년만에 증가했는데, 본격적으로 시멘트 출하량이 늘어나는 시기는 올해 하반기로 추정되며, 레미콘 업계와 시멘트 가격 인상을 논의 중에 있는 점도 실적 기대감을 높이는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순환자원처리시설 4기 가동으로 원가절감 효과가 확대될 예정인데, 유연탄 가격이 오르는 구간에서 이러한 시멘트 출하량 회복, 가격 인상 가능성, 순환자원처리시설 가동 및 유연탄 콜옵션 등 3각 하모니는 쌍용양회의 존재감을 더욱 빛낼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송 연구원은 쌍용양회에 대해 목표주가 8000원과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한화투자증권 쌍용양회 보고서

반응형

댓글()

쌍용양회 목표주가는 올라가는데 실제 주가는 왜 안 가나?

투자기록|2021. 2. 5. 11:33
반응형

오늘도 쌍용양회에 대한 증권사의 긍정적 보고서가 나왔다.

 

유안타증권 김기룡 연구원은 '쌍용양회 : 성장을 위한 변화는 지속'이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내고, "2020년 4분기 쌍용양회 연결 실적은 매출액 4,261억 원, 영업이익 748억 원으로 시장 예상치에 부합했다"며 "(올해도) 소각수수료 매출 증가, 유연탄 사용료 절감에 따른 원가 개선, 탄소배출권 절감 등 실적개선 효과가 이어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쌍용양회에 대한 유안타증권 보고서

김기룡 연구원은 또 "순환자원 처리시설을 통한 유연탄 사용량 추가 감축, 폐열 발전을 통한 전력 확보, 매립 등의 투자를 통해 기존 시멘트 본업 중심에서 다양한 환경 사업을 통한 성장전략을 이어갈 전망"이라며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환경 부문 실적 기여 확대를 감안한 멀티플 상향 요인을 반영해 기존 6,500원에서 8,400원으로 상향 제시했다.

 

그러면서 "쌍용양회는 2021년 경영 계획으로 탄소 제로, 순환자원 등을 포함하는 ESG와 환경 부문의 투자 방향성을 언급했으며, 이를 반영한 사명 변경 역시 목표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기룡 연구원의 쌍용양회 목표주가 8,400원은 4일 한화투자증권이 제시한 8,000원보다 다소 높은 가격이다.

 

쌍용양회는 2월 5일 오전에는 하락세를 보였으나 오전 11시 30분 현재 강보합세를 보이며 상승을 시도 중이다. 

반응형

댓글()

실적 선방하고 영업이익률 높아진 쌍용양회는 왜 하락했을까?

투자기록|2021. 2. 4. 16:43
반응형

사흘 연속 상승하던 증시가 오늘(2월 4일)은 하락했다. 코스피는 1.35%, 코스닥은 0.63% 하락했다.

 

양시장에서 개인만 샀고, 기관과 외국인은 팔았다.

 

어젯밤 미국증시도 초반엔 상승하다가 마감이 가까워지면서 내렸다. 중국과 일본, 대만, 홍콩 증시도 다들 내렸는데, 한국 증시의 하락폭이 컸다.

 

2월 4일 코스피 코스닥 지수

그러나 내 계좌는 0.14% 하락하는데 그쳤다. 

 

오늘 쌍용양회가 특이한 움직임을 보였는데, 장초반 무섭게 상승하더니 오후 12시가 넘어서면서 하락세로 전환했다. 결국 1.76% 하락으로 마감했는데,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어제 쌍용양회 실적이 발표됐는데, 지난해 매출 1조4,708억원, 영업이익 2,502억원을 올렸다. 매출은 전년 대비 4.4% 줄었지만 영업이익은 오히려 9.2% 증가한 것이다. 이에 따라 영업이익률도 17%를 기록했다.

 

쌍용양회는 그렇게 좋은 실적에다 한화투자증권에서 목표주가를 8000원으로 제시한 보고서까지 나왔다.

 

한투증권 송유림 이재연 연구원은 4일 영업이익이 시장 기대치에 부합하고, 올해 시멘트 출하량 회복, 가격 인상 가능성, 순환자원처리시설 가동 및 유연탄 콜옵션이 모두 우호적으로 움직일 수 있는 시기라며 매수(Buy) 의견을 내놨다.

 

쌍용양회 목표주가 8000원

 

그럼에도 오전에 급등하던 주가가 왜 오후에는 하락했을까? 소문에 사고 뉴스에 팔라는 격언을 실천했기 때문일까? 알 수 없는 일이다. 이래서 주식이 어려운 걸까?

 

그렇게 빠져도 나는 아직 13% 수익권에 있으니 팔거나 살 생각은 하지 않았다. 

 

며칠 전 매수를 시작한 SK도 오늘 빠지길래 317,500원에 1주 추가매수했다.

 

삼성전기도 좀 더 추가매수할까 하다가 그냥 두었다.

 

어제 추가매수했던 LS ELECTRIC는 오늘도 내렸다. 한화솔루션도 2.16%나 내렸다.

 

하지만 기분좋은 상승도 있었다. LS가 소폭 상승했고, 효성티앤씨, 효성첨단소재, 효성중공업이 오늘도 모두 올라주었다. 특히 효성중공업이 14% 넘게 급등했다. 그동안 효성 3총사 중에서 제일 적게 오른 종목이다.

 

한국철강도 어제에 이어 오늘도 3.89% 의미있는 상승을 해주었다.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