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김태호 탈당에 해당하는 글 1

김태호 무소속 출마선언 "꼭 살아서 돌아오겠다"

정치기록|2020. 3. 8. 11:22
반응형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가 미래통합당 탈당과 무소속 출마를 선언했다.

 

김 전 지사는 8일 오전 10시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당 공관위에서 참 나쁜 결정을 내렸다"며 "당을 잠시 떠난다" "꼭 살아서 돌아오겠다"고 밝혔다.

 

그는 그동안 미래통합당이 수도권 험지 출마를 권유해왔지만 고향(거창)을 떠나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결국 당이 자신을 공천에서 배제(컷오프)하자 이날 무소속으로 출마, 당선한 후 복당하겠다고 선언한 것이다.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

아래는 김태호 전 지사가 페이스북에 올린 글 전문.

 

"당을 잠시 떠납니다
한번도 떠나 본적이 없는 친정집을 잠시 떠납니다
'꼭' 살아서 돌아오겠습니다.

당 공관위에서 참 나쁜 결정을 내렸습니다.
‘큰 정치인은 고향발전을 위해서 일할 수 없다’는 무슨 해괴망측한 논리입니까?

‘아무나 공천해도 된다’고 생각했다면,
지역발전을 학수고대 하고 있는 지역민의 간절한 바램에 찬물을 끼얹는 오만한 결정입니다.

아쉬운 마음은 크지만 더 이상 미움도 미련도 갖지 않겠습니다.

어떤 요청도 하지 않겠습니다.

그동안 공관위는 선거가 어려운 험지에 출마할 것을 강권했지만,

저는 삶터가 어려운 험지에서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호소하였습니다.

선거에 이기는 것이 중요하다며 싸움꾼이 되어 달라고 요청했지만,

저는 낙후된 지역을 되살릴 수 있는 큰 일꾼이 되게 해달라고 간청하였습니다.

당심을 따르라고 강요했지만, 저는 민심을 따르는 것이 시대정신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저의 진심과 간절함에도 불구하고 더 이상 생각과 주장의 간격을 좁히지 못했습니다.
죄송합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당원동지 여러분께

머리숙여 용서를 구합니다.

존경하는 군민여러분!

“태호야! 이제 니 진심 알겠다. 약속어기고 다른 데로 가면 두 번 다시 안볼라켔는데..”

지난 며칠 동안 저에게 전화주신 분들의 한결같은 목소리입니다.

진심을 알겠다는 그 말씀에 다시 한 번 다짐을 해봅니다.

지역발전을 위해 모든 열정을 쏟겠다는 그 약속!
이곳에서 마지막 정치인생을 바치겠다는 그 약속!

우리 지역을 크게 키우고, 김태호도 더 큰 꿈을 펼치겠다는 그 약속!

아무도 흔들지도 막아서지도 못하게 지켜낼 것입니다. 그리고 이겨낼 것입니다.

사랑하는 당원동지여러분!

저 김태호가 미래통합당이고, 미래통합당이 김태호입니다.
정치인생 25년 동안 한결같이 그렇게 생각해 왔고, 지금도 변함이 없습니다.

잠시 당에서 떠나야 할 힘든 상황과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몸과 마음, 영혼까지 모두 남겨놓고, 이 하찮은 서류 한 장만 옮겨다 놓겠습니다.

정말 무소속 출마는 상상도 못해 봤는데...
저는 오늘 한번도 떠나 본적 없는 당을 잠시 떠나려 합니다.

반드시 당으로 돌아가
무능한 현 정권을 심판하고, 정권창출을 위해 앞장서겠습니다.

김태호의 꿈도 더 크게 키우겠습니다
그 힘으로 고향발전 꼭 이루어 내겠습니다

사랑하고 존경하는 산청 함양 거창 합천 군민여러분!

저 김태호를 고향에서 지켜 주십시오."

 

김태호 페이스북

반응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