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한국철강, 1분기 호실적에 수익성 개선 전망 목표주가 상향

투자기록|2021. 3. 25. 11:32
반응형

오랜만에 한국철강에 대한 증권사 리포트가 나왔다. 하나금융투자 박성봉 연구원은 실적 프리뷰를 통해 한국철강 목표주가를 1만 1500원으로 상향하고, 매수 의견을 내놨다.

 

박 연구원은 2021년 한국철강의 매출액은 1452억 원으로 전년 대비 -2.2%, 전분기 대비 -9.9%로 예상되지만, 영업이익은 109억 원으로 전년 대비 +9.4%, 전분기 대비 +266.9%를 기록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박 연구원은 이어 "한파의 기상 악재에도 불구, 2분기 가격 인상 전망에 따른 가수요 발생으로 철근 판매량이 전년동기와 유사한 19.6만 톤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며, 1분기 철근 고시가격 인상과 유통가력 상승으로 철근 판매단가가 톤당 4만 원 상승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2분기는 계절적 성수기 돌입과 동시에 주택 보급 확대 및 SOC 예산 증액으로 양호한 내수가 기대되므로 한국철강의 철근 판매량은 25.5만 톤(전년비 +9.3%, 전분기대비 +30.2%)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따라서 2분기 한국철강의 철근 스프레드는 큰 폭으로 확대될 전망이며, 이를 감안한 영업이익은 245억 원(전년비 +83.5%, 분기대비 +124.4%)으로 예상했다.

 

박성봉 연구원은 이에 따라 한국철강 목표주가를 1만 1500원으로 상향하고 매수의견을 제시했다.

 

박 연구원은 "2021년 철근 내수가 양호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중국산 수입물량 감소 및 가격 인상으로 연간 수익성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며, 동시에 지난해까지 수익성에 부정적으로 작용했던 단조사업 부문이 올해는 매출에서 완벽히 배제된다는 점도 수익성 개선에 긍정적"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래는 지난 2월 16일 현대차증권 박현욱 연구원이 발효한 기업노트로, 당시 한국철강의 목표주가는 9700원이었다.

 

24일 종가 9100원이었던 한국철강 주가는 25일 11시 30분 현대 4% 이상 오른 9500원을 가리키고 있다.

 

반응형

댓글()
한국철강을 팔고, 효성티앤씨를 샀다...잘한 걸까?

오늘 코스피 지수는 0.07% 내렸을 뿐인데, 내 보유종목의 변동폭은 컸다. 한국철강은 무려 10% 가까이 급등했고, 씨에스윈드와 셀트리온, 효성첨단소재, 삼강엠앤티 등은 3~4% 씩 급락했다. 특히 외국인이 작정하고 수익실현..

내가 팔면 왜 오를까? LG생활건강우 & LS

개인과 기관은 팔았고, 외국인은 샀다. 특히 외국인은 장 마감 때 왕창 샀다. 그래서인지 코스피 지수는 막판에 급등하는 모습을 보였다. 기관 중에서도 연기금은 줄곧 팔았다. 코스닥은 반대였다. 개인과 기관이 사고, 외국인이 팔..

효성첨단소재 목표주가 상향...아직 매도할 때 아니다

키움증권 이동욱 권준수 연구원은 효성첨단소재에 대해 "(주가가 많이 올랐지만, 차익실현을 노리기에는 이르다는 판단"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더 오를 여지가 많다는 뜻이다. 이동욱 권준수 연구원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은 773억..

LG생활건강, 주가 우상향 흐름은 유효하다

KB증권은 LG생활건강에 대한 1분기 실적 리뷰에서 "매출액은 2조 367억원으로 전년대비 +7%, 영업이익은 3706억 원으로 전년대비 +11%를 기록하면서 추정치에 부합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투자의견 Buy와 목표주가..

LG생활건강 오랜만에 급등, 좋은 기업은 버티면 오른다

오늘도 개인의 매수세가 한국증시를 지탱했다. 연기금은 오늘도 줄창 팔았고, 금융투자는 사다 팔다를 반복했다. 그러나 거래금액은 그다지 크지 않았고, 개인이 코스피에서 2300억 원 매수한 덕에 +0.27%로 마감했다. 내 보..

미국 ETF가 많은 연금저축계좌만 올랐다

기관은 코스피에서 계속 팔기만 한다. 외국인은 샀다 팔았다 하기도 하지만, 기관은 줄창 매도다. 오늘도 그랬다. 반면 코스닥에서는 기관과 외국인이 동반 매수했다. 거래량도 많지 않았고, 여러 모로 재미 없는 장이었다. 내 보..